코로나 끝?…G마켓·옥션, 가을 의류 판매 전년比 9배 ↑


남성은 아우터, 여성은 이너웨어 인기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실외 마스크 의무가 해제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막바지에 다다르면서, 과감하고 적극적으로 꾸미는 이른바 '꾸꾸(꾸미고 꾸민)' 트렌드가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23일 G마켓과 옥션은 일교차가 크고 선선해지면서 가을 패션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고 밝혔다. 9월(9/1~9/21) 기준 가을철 패션 잡화의 판매는 지난해 동기 간 대비 최대 9배 급증했다. 먼저, 간절기 필수 아이템인 니트가 822% 만큼 더 팔렸으며, 가디건은 198% 더 많이 팔렸다. 긴팔 티셔츠(145%), 맨투맨/후드티(356%), 자켓(32%), 트렌치코트(86%) 등 가을철 입기 좋은 의류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G마켓과 옥션에서 최근 가을 의류 등의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사진=G마켓]

적극적으로 꾸미는 꾸꾸 트렌드의 영향으로 화려한 외출 패션도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남성은 주로 아우터를 선호하는 반면, 여성은 이너웨어를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기간 남성의류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무스탕/가죽자켓(219%), 데님자켓(262%), 블루종/항공점퍼(626%) 등 아우터를 선호하는 경향을 보였다. 마틴화/웰트화(61%), 슬립온(458%) 등의 신발도 많이 구매했으며, 화려함을 더할 수 있는 캐주얼타이(462%), 보타이(110%) 및 포켓치프(166%)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여성은 레이스/프릴 블라우스(146%), 니트 원피스(72%), 니트 티셔츠(390%), 루즈핏 셔츠(57%) 등의 이너웨어를 선호했다. 와이드/배기/카고 팬츠(46%), 데님 팬츠(32%)등의 하의도 잘 팔렸다. 울 머플러(53%), 숄/망토(74%) 등의 패션잡화와 함께 펌프스(83%), 로퍼(46%), 롱부츠(50%), 가보시힐(31%) 등의 신발도 좋은 반응을 얻었다.

G마켓과 옥션에서는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 내달 2일까지 패션·뷰티 F/W 신상공개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브랜드패션관 ▲트렌드패션관 ▲뷰티관 등 총 3개관으로 나눠 각 카테고리별 대표 인기 상품을 소개한다. 유명 패션 인플루언서가 추천하는 F/W 패션템 라방도 눈 여겨 볼만 하다.

G마켓 관계자는 "아침저녁으로 쌀쌀해지는 날씨에 자켓과 니트 등 가을 패션 아이템의 판매가 급증했다"며 "소비 트렌드를 분석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소비자의 니즈에 맞는 다채로운 프로모션과 특가 상품도 선보이는 만큼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