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오피니언
아이뉴스24 홈 프리미엄 엠톡 스페셜 콘퍼런스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오피니언 홈 데스크칼럼 기자칼럼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기업BIZ
Home > 오피니언 > 데스크 칼럼
IT는 아이뉴스24, 연예스포츠는 조이뉴스24

  [김익현]SNS 파워, 부작용도 성찰하자
하워드 라인골드란 학자가 있다. 1980년대 중반 '웰(WELL)'이란 인터넷 공동체에 참여한 경험을 토대로 '가상공동체(Virtual Community)'란 책을 써낸 인물이다. 지금으로부터 20년 전인 1993년 출간된 '가상 공동체'는 인터넷 초기 문화..(2013.07.08 15:22)
  [김익현]엥겔바트 선생님을 떠나보내며
존경하는 더글러스 엥겔바트 선생님. 출근 길에 습관적으로 페이스북을 보다가 깜짝 놀랐습니다. 선생님의 부음을 전하는 기사들 때문입니다. 선생님의 죽음 소식 때문에 한 번 놀라고, 선생님께서 아직까지 살아계셨다는 사실 때문에..(2013.07.04 18:39)
  [김익현]알타비스타를 위한 변명
친구. 자네의 부고를 받아들고 한 동안 멍했다네. 재능 많고 똑독했던 친구. 갖은 시련을 다 겪다가 결국 이렇게 가는구려. 자네가 1995년생이었던가? 그러고보니 초기 인터넷 역사를 장식했던 넷스케이프와 한 살 터울이군, 그..(2013.07.02 11:45)
  [김익현]가디언의 美정부 사찰 특종이 주는 교훈
최근 두 주 간 전직 CIA 요원인 에드워드 스노든의 충격적인 폭로가 전 세계를 뒤흔들었다. 미국 정부가 구글, 페이스북 등 주요 IT 기업 서버에 접속해 개인 정보를 수집해 왔다는 사실이 공개된 때문이다. 스노든은 영국 정부도 2011년..(2013.06.21 18:02)
  [김익현]머니볼과 중소기업
미국 프로야구에선 한 때 '머니볼'이란 말이 유행했다. 마이클 루이스의 책에서 유래한 이 말은 중소마켓 팀들이 저예산으로 효율적인 팀을 만드는 전략을 의미한다. 굳이 비유하자면 '저평가 우량선수'를 집중 발굴해서 성적을 내는 전..(2013.05.15 17:21)
  [김익현]'불났시유' 미담을 바라보는 삐딱한 시각
윈스턴 스미스와 줄리아는 사랑하는 사이다. 오세아니아란 전제국가에 살고 있는 둘은 사랑을 통해 삶의 희망을 찾는다. 하지만 이야기가 진행되면서 윈스턴 스미스는 서서히 몰락한다. 급기야 사랑하는 연인 줄리아까지 배신해 버린..(2013.05.10 16:33)
  [김익현]기자 입장에서 본 '뉴스 무용론 공방'
"신문 없는 정부보다는 차라리 정부 없는 신문을 택하겠다." 언론학에 입문하는 젊은 학생들의 가슴을 띠게 만드는 토머스 제퍼슨의 명언이다. 기자 역시 1980년대에 처음 저 말을 접했을 때 짜릿한 전율을 느꼈다. 젊은 언론학도들을..(2013.05.06 16:07)
  [김익현]NYT의 용기와 '느림의 미학'
시내판에서 특종 기사를 체크한 뒤 회심의 미소를 짓는다. 그리곤 새벽 퇴근 길에 동료들과 해장국에 소줏잔을 기울이며 속을 달랜다. 몸은 피곤하지만, 마음만은 하늘을 날아오를 듯하다. 최소한 하룻 동안은 여론 주도자가 될 수 있기..(2013.04.22 17:18)
  [김익현]'공개 구애' 그 이후
지난 주 나는 독자들께 '공개 구애장'을 보냈다. 개인 유료화를 할 테니 구독할 분은 의사 표현을 해 달란 내용이었다. 다소 황당하다는 분도 있었지만, 대부분의 독자들은 굉장히 진지한 반응을 보여주셨다. 그 점 거듭 감사드린다...(2013.04.17 13:50)
  [김익현]공개 구애…"김익현을 사세요"
어린 시절 야구 선수 스카우트 분쟁 볼 때마다 의아했다. 선수는 A대학을 가고 싶어하는데, 굳이 감독이 B대학을 고집해서 문제가 생긴 경우가 대부분이었기 때문이다. 당시 "가고 싶은 대학 가는 걸 왜 말리는거지? 운동 선수는 감독 시..(2013.04.10 09:44)
  [김익현]잠든 언론사에 '돌직구' 던진 17세 천재
대부분의 뉴스를 스마트폰에서 보게되면 어떤 일이 생길까? 기자나 언론사들은 지금처럼 아무 생각없이 기사를 마구 쏟아내도 괜찮은걸까? 기사만 잘 쓰면 독자들은 인내심을 갖고 끝까지 읽어줄까? 그것도 손바닥만한 작은 화면으로…..(2013.03.27 14:47)
  [김익현]디지털 수몰민과 잊히지 않는 사람들
인터넷 공간 한 켠이 시끄럽다. 나우누리 서비스 중단을 둘러싼 공방 때문이다. 느닷없이 '디지털 수몰민'으로 전락한 일부 사용자들이 ''서비스 이용종료 금지 가처분 신청'을 낸 것. 이 문제는 디지털 시대 서비스 업체와 이용자의 권..(2013.03.04 13:49)
  [김익현]레 미제라블과 콘텐츠 경쟁력
큰 맘 먹고 빅토르 위고의 '레 미제라블'을 잡았다. 연초에 영화를 본 김에 소설까지 읽기로 한 것이다. 솔직히 말하자면, 영화 '레 미제라블'은 기대에 못 미쳤다. 몇몇 장면 찡하긴 했지만, 전체적으론 다소 밋밋했다. 2시간 반 짜리..(2013.01.31 18:26)
  [김익현]어느 해커의 죽음
로렌스 레식 교수가 쓴 '자유문화'란 책을 감명깊게 읽은 적 있다. 2000년대 초반 냅스터 재판 때 변호사로 활동했던 레식은 저작권 독점을 강하게 비판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레식 교수는 2001년 크리에이티브 커먼스(..(2013.01.14 16:35)
  [김익현]'인터넷 거버넌스'와 '인터넷' 거버넌스
인터넷 거버넌스라는 말이 있다. 인터넷과 거버넌스(governance)의 합성어인 이 말은 세계 인터넷의 기본 질서를 규정하는 개념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1990년대 중반 하버드대 법과대학 버크먼센터 연구원들이 처음 쓸..(2012.12.18 10:4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019년10월  2019년09월  2019년08월  2019년07월  2019년06월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칼럼/연재
[데스크칼럼] '온리 고객' 변신 선언한..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