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국앤컴퍼니그룹 정기 임원인사…이수일 한국타이어 대표 부회장 승진


"혁신 기반 미래 성장동력 확보·지속 성장 위해 분야별 인재 발탁"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한국앤컴퍼니그룹이 이수일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대표이사 사장을 부회장으로 승진시키는 등 내년도 그룹 정기 인사를 단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수일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부회장. [사진=한국앤컴퍼니그룹]
이수일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부회장. [사진=한국앤컴퍼니그룹]

글로벌 경기 침체에 따른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도 혁신을 기반으로 한 미래 성장 동력 확보, 지속 성장 실현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분야별 인재를 발탁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한국앤컴퍼니는 2명의 상무와 1명의 상무보 승진 인사를 발표했다. 그룹의 미래 성장 포트폴리오 '스트림(S.T.R.E.A.M)'을 기반으로 신성장 동력 강화와 핵심 비즈니스 경쟁력 제고 등의 성과를 반영한 인사라는 평가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부회장 1명, 부사장 2명, 전무 3명, 상무 6명, 상무보 15명의 승진 인사를 발표했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정기 인사를 통해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으로의 성장 가속화와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 강화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

이수일 부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불안정한 글로벌 경제 환경 속에서도 최첨단 기술력을 기반으로 주요 완성차 브랜드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확대하고, 글로벌 교체용 타이어 시장에서의 매출을 성장시켰다. 또, 세계 최초 전기차 전용 풀라인업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iON)' 출시로 미래 모빌리티 시장 선점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는 등을 통해 괄목할만한 실적 성장을 이뤄냈다는 평가다.

김학주 부사장은 품질본부를 맡아 '전기차(EV) 품질(Quality) 넘버원(No.1)'을 목표로 지속적인 혁신을 추진해 세계 최고 수준의 전기차 전용 타이어 품질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기여했다. 아울러, 고객 감성 품질 향상을 이루어 글로벌 유수의 완성차와 전기차 브랜드를 만족시키며 글로벌 품질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

김현철 부사장은 중국본부장을 역임하며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 중국에서 프리미엄 브랜드 '한국(Hankook)'의 위상을 공고히 했다. 또 현지 전기차 브랜드 신차용 타이어 공급 확대와 교체용 시장에서의 ‘아이온’ 론칭 등을 통해 회사의 세일즈 성장을 견인했다.

한국앤컴퍼니그룹 관계자는 "2024년 정기 인사를 통해 각 분야의 전문성을 갖춘 리더를 중심으로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이끄는 혁신 그룹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국앤컴퍼니그룹 정기 임원인사…이수일 한국타이어 대표 부회장 승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