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치킨 글로벌 누빈다"…윤홍근 BBQ 회장, 이번엔 베트남 하노이로 영토 확장


동남아 한정 메뉴인 치킨 플래터 ‘UFO 치킨’ 인기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BBQ가 전 세계에 'K-치킨' 열풍을 주도하고 있다. 미국과 중남미에 이어 이번에는 동남아 시장에 화력을 집중한다.

BBQ가 베트남 하노이 부팜함(Vu Pham Ham)에 오픈한 BBQ 부팜함점에서 현지인들이 BBQ 치킨을 즐기기 위해 줄을 선 모습. [사진=BBQ치킨]
BBQ가 베트남 하노이 부팜함(Vu Pham Ham)에 오픈한 BBQ 부팜함점에서 현지인들이 BBQ 치킨을 즐기기 위해 줄을 선 모습. [사진=BBQ치킨]

5일 제너시스BBQ 그룹은 최근 베트남 수도 하노이 '부팜함(Vũ Phạm Hàm)'에 '부팜함점'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부팜함점이 위치한 지역은 주요 레스토랑들이 모여 있는 거리로, 인구 밀도가 높고 유동인구가 많은 상권이다. 부팜함점은 약 45평(149㎡) 면적에 64석 규모, 2개 층으로 구성된 카페 타입 매장이다.

해당 매장에선 동남아 한정 메뉴인 'UFO 치킨'이 인기 메뉴로 꼽힌다. UFO치킨은 시크릿양념∙텐더∙허니갈릭∙치즐링을 모두 먹을 수 있는 치킨 플래터로, 파티를 즐기고 화려함을 좋아하는 현지 니즈에 맞춰 드라이아이스를 가운데에 둔 것이 특징이다. 그 외에도 치즈를 듬뿍 곁들여 먹을 수 있는 '볼케이노(Volcano) 치킨' 및 황금올리브 치킨, 허니갈릭 치킨 등이 인기를 끌고 있다.

BBQ 관계자는 "동남아 고객들의 특성과 니즈를 고려하면서도 BBQ만의 조리 방식과 맛, 퀄리티는 유지할 수 있는 메뉴 개발에 힘쓰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으로 소비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어 최근에는 현지에 체인점을 내고 싶다는 문의가 증가하고 있다"고 전했다.

인구 1억명 중 절반이 MZ세대인 베트남은 평균 연령이 32.8세로 중산층 인구 비율이 전체의 3분의 1을 차지한다. BBQ는 젊음의 나라 베트남을 동남아 진출의 요충지로 삼아 치킨뿐 아니라 김치볶음밥, 떡볶이 등 전통 한식 메뉴를 통해 K-푸드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 잡고 있다.

한편 BBQ는 올해 들어 기하급수 성장을 위해 필리핀의 마닐라, 베트남의 다낭 등에도 추가 매장을 오픈하는 등 동남아 시장 확대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미국에는 지난 10월 앨라배마주에 진출하며 전체 50개주중 절반이 넘는 26개주까지 확대했으며, 파나마와 코스타리카까지 중남미 시장도 확장하는 등 글로벌 시장 확대를 본격화하고 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치킨 글로벌 누빈다"…윤홍근 BBQ 회장, 이번엔 베트남 하노이로 영토 확장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