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 공장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했습니다!"


12월부터 서울시내 버스 ‘긴급 안내방송’ 시스템 도입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화재와 지진 등 재난이 발생했을 때 시내버스 차량 내 안내방송·전광판 통해 정보를 표출할 수 있는 시스템이 도입된다.

서울시는 12월부터 국내 최초로 시내버스 내 LED전광판과 안내방송을 활용한 실시간 긴급 안내방송 시스템을 본격 도입한다. 이번 실시간 긴급 안내방송 시스템 도입으로 서울시민들이 버스이용 중 각종 재난정보 와 대처요령 등과 관련한 메시지를 실시간으로 안내받을 수 있다.

현재 서울시는 7382대의 시내버스를 운행 중으로 도입 예정인 실시간 긴급 안내시스템은 버스에 탑승한 승객들에게 각종 재난정보, 대형사건·사고 등의 상황을 실시간으로 메시지 음성(TTS)과 전광판 문자 서비스로 제공한다.

서울시가 12월부터 시내버스에 비상시 실시간 긴급공지 시스템을 도입한다. [사진=서울시]
서울시가 12월부터 시내버스에 비상시 실시간 긴급공지 시스템을 도입한다. [사진=서울시]

실시간 긴급 안내방송 시스템 도입은 각종 집회와 행사 등으로 버스 운행노선 이탈이나 차량 우회 등과 같은 관련한 정보도 실시간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버스를 이용할 때 발생할 수 있는 불편·혼동이 최소화될 예정이다.

윤종장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긴급한 재난 안전 정보가 대중교통을 통해 신속하게 시민에게 알려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돼 이번 시스템 도입의 의미가 크다”며 “현재 서울 시내버스는 전국 최고 수준의 편리성을 갖추고 있는 만큼, 복합재난에 대비한 위기 능력 강화까지 힘입어 시민을 위한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ikokid@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 공장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했습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