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G모빌리티, 11월 총 7000대 판매…토레스 EVX 출시로 반등


국내 5050대·수출 1950대…전년比 37.6%↓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KG모빌리티가 지난달 총 7000대를 판매했다. 특히 토레스 EVX 출시로 국내 판매량 반등에 성공했다.

KG모빌리티 '토레스 EVX'. [사진=KG모빌리티]
KG모빌리티 '토레스 EVX'. [사진=KG모빌리티]

KG모빌리티는 1일 지난 11월 내수 5050대, 수출 1950대를 포함해 총 7000대를 판매 했다고 밝혔다.

평택공장 조립라인 통합공사에 따른 생산 중단 및 소비 심리 위축 등으로 인한 내수 판매 물량 감소로 전년 동월 대비 감소했다. 그러나 토레스 EVX 출시로 판매 물량이 늘며 전월 대비로는 9.0% 증가했다.

내수 판매는 경기 위축에 따른 렉스턴 스포츠 중심으로 소비 침체 상황이 이어지며 전년 동월 대비 21.4% 감소했다. 그러나 토레스 EVX가 본격적으로 출고를 시작하며 전월 대비 32.8% 증가하는 등 일부 회복세를 보였다.

특히 지자체별로 전기차 보조금 소진 등에도 불구하고 토레스 EVX는 1667대가 출고되는 등 KGM 역대 단일 모델 월 최대 판매 기록을 세웠던 토레스의 흥행을 이어갔다.

토레스 EVX는 오프로드와 레저 활동에 적합한 정통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본연의 스타일에 미래 지향적인 전동화 모델의 스타일까지 가미한 중형급 전기 SUV다. 국내 리튬·인산·철(LFP) 배터리 중 최고 수준인 1회 충전 433킬로미터(km) 주행이 가능하며, 국내 최장 보증기간 10년·100만km를 제공한다.

상승세를 이어오던 수출은 평택공장 조립라인 통합공사에 따른 생산 물량 감소 영향으로 전년 동월 대비 감소했으나, 누계 대비로는 19.8% 증가했다.

KGM은 수출 시장 강화를 통한 물량 확대를 위해 지난 달 20일 카이로 기자지구에서 이집트 현지 미디어와 인플루언서, 대리점 관계자 등 대상으로 토레스 시승 행사를 갖는 등 수출 시장 마케팅 활동 강화에 나서고 있다.

KGM은 "평택공장 조립라인 통합공사에 따른 생산 중단과 소비 심리 위축 등으로 인해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 감소했다"며 "토레스 EVX가 본격적으로 국내외 출고를 시작하며 판매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만큼 다양한 마케팅 전략 등 공격적인 내수 시장 대응 물론 글로벌 시장 공략 강화를 통해 판매 물량을 늘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G모빌리티, 11월 총 7000대 판매…토레스 EVX 출시로 반등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