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키릴 아게예프 신임 CSM 총괄 부사장 선임


CSM 분야 전문가…"고객 서비스 강화 전략 박차"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글로벌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트럭버스그룹(MAN Truck & Bus SE)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키릴 아게예프(Kirill Ageev)를 CSM(애프터 세일즈&서비스) 부사장으로 선임한다고 4일 밝혔다.

키릴 아게예프 만트럭버스코리아 신임 CSM 총괄 부사장 [사진=만트럭버스코리아]

만트럭버스코리아의 CSM 부사장으로 임명된 키릴 아게예프 부사장은 오랫동안 애프터 세일즈&서비스 분야에서 근무하며 경력을 쌓은 관련분야 전문가다. 2001년 BMW 그룹 러시아의 대리점 서비스 어드바이저 직원 교육담당으로 시작해 2008년 폭스바겐 그룹 러시아의 애프터 세일즈 매니저로 이직, 2014년 애프터 세일즈 부서장을 역임했다. 지난 2019년부터 만트럭버스러시아 애프터 세일즈 부문 총괄로 합류해 업무를 수행해 왔다.

키릴 아게예프 CSM부사장은 만트럭버스러시아 애프터 세일즈 부문 총괄로 근무하면서 만트럭버스러시아가 유럽 주요 시장으로 성장하는데 크게 기여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특히 고객 충성도 확보와 부품시장 점유율 및 판매량이 대폭 증가하는 등의 업적을 세웠으며, 2020년 러시아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대형 트럭 부문 1위라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토마스 헤머리히 만트럭버스코리아 대표는 "키릴 아게예프 CSM부사장이 관련 부문에서 오랜 시간 익힌 업무 경험과 노하우를 토대로 국내 고객에게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임기 동안 만트럭버스코리아를 위해 큰 헌신과 열정을 보여준 데니스 듄슬 전임 부사장에게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키릴 아게예프 부사장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가장 큰 전략시장인 만트럭버스코리아의 CSM 부사장으로 오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지금까지 쌓은 경험과 지식을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