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로보틱스, 협동로봇 연간 판매량 1천대 돌파…국내 최초


투자사로부터 400억 규모 투자 유치 성공…향후 IPO 추진 계획

[아이뉴스24 오유진 기자] 두산로보틱스의 협동로봇 연간 판매량이 국내 최초로 1천대를 돌파했다.

두산로보틱스는 이러한 성과와 경쟁력을 인정받아 프랙시스캐피탈파트너스와 한국투자파트너스로부터 40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두산로보틱스 협동로봇. [사진=두산로보틱스]
두산로보틱스 협동로봇. [사진=두산로보틱스]

이들 투자사는 두산로보틱스의 미래가치와 성장성을 인정해 보통주 신주 44만1천998주를 주당 9만498원에 발행하는 제3자배정 방식 증자에 참여했다. 증자 이후 두산로보틱스에 대한 ㈜두산의 지분율은 100%에서 약 90.9%로 변동된다.

두산로보틱스는 이번 자금을 ▲글로벌 판매 거점 확대 ▲혁신적 신제품 개발 ▲국내외 파트너십 추가 확보 ▲연관 기술 지분 투자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아울러 두산로보틱스는 제조업과 서비스 협동로봇 분야에서 글로벌 선도주자로 자리하겠다는 목표 아래 향후 기업공개(IPO)도 추진할 계획이다.

류정훈 두산로보틱스 대표는 "두산로보틱스의 미래가치를 인정받아 기쁘다"며 "자체 개발 기술을 적용한 신제품과 소프트웨어 경쟁력을 더욱 끌어올려 글로벌 협동로봇 시장점유율 1위를 달성하고 세계 최고의 로봇회사로 올라서겠다"고 말했다.

/오유진 기자(ou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