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유통
무신사, 추석 맞아 협력사 결제대금 310억원 조기지급
최대 15일 앞당긴 10일에 지급…협력사 자금 유동성 돕기 나서
2019년 09월 04일 오전 09:2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온라인 패션 스토어 무신사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협력업체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4일 무신사에 따르면, 이번 조기 지급은 전체 협력업체 2천100개 사 대상 총 310억 원 규모로, 추석 연휴 전인 10일 일괄 지급한다. 협력사들은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15일 일찍 대금을 지급 받는다.

무신사는 매년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유동성 확보에 도움을 주기 위해 정산 대금을 꾸준히 선지급해왔다. 추석을 앞두고 상여금과 각종 임금, 원부자재 대금 등 협력사들의 자금 소요가 일시적으로 집중되는 부담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무신사는 협력사와의 상생을 기업 철학으로 삼아 동반 성장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 4년 간 누적 금액은 600억 원 이상의 규모다. 브랜드의 성장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품 기획 및 마케팅 홍보, 판매 인프라 구축은 물론 현금 유동성을 돕기 위한 주 단위 선 정산 서비스 등 중소 브랜드가 안정적으로 사업을 운영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와 함께 국내 패션 업계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지난해 8월 오픈한 패션 특화 공유 오피스 '무신사 스튜디오'를 오픈했다. 또 올 초 신진 디자이너 및 브랜드 발굴 오디션 '무신사 넥스트 제너레이션(MUSINSA NEXT GENERATION, MNG)'을 실시하는 등 패션에 관심 많고 창업을 꿈꾸는 이들을 발굴하고 판로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무신사 관계자는 "추석 한가위를 앞두고 협력업체에게 일시적으로 가중되는 자금 부담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협력업체와의 상생을 항상 가장 먼저 생각하는 만큼 앞으로도 크고 작은 다양한 상생 방안을 다각도로 고민하고 지속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유미 기자 sweet@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