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증권
[I-리포트] 진에어, 어려운 LCC 업황… 목표가↓ -대신證
2분기 실적도 부진
2019년 08월 19일 오전 07:3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대신증권은 19일 진에어에 대해 어려운 저비용항공사(LCC) 업황을 감안한다며 목표주가를 1만8천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양지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올 하반기에도 국토교통부의 규제 지속으로 잉여 인력에 대한 인건비 부담과 일본 노선 부진, 경쟁 LCC들의 공급확대, 원화약세 및 경기둔화 영향이 불가피하다"며 "하반기 운송업 중에서는 항공업종, 항공업종에서는 LCC가 상대적으로 투자 매력이 떨어지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올해 2분기 진에어의 실적은 별도기준 매출액 2천140억원, 영업손실 267억원, 당기순손실 244억원을 기록했다. 경쟁사들의 공격적인 기재확충 및 공급확대로 인한 경쟁심화, 경쟁심화에 따른 국제여객 운임(Yield) 및 탑승률(L/F) 하락, 인건비, 조업비 등의 비용이 증가했다.

양 연구원은 "경쟁사 대비 공급확대 여력 제한으로 L/F는 상대적으로 선방했으나 공급여력이 제한된 상황에서 Yield 하락으로 매출액이 감소하고 있는 점은 우려되는 부분"이라며 "3분기 실적은 매출액 2천626억원, 영업이익 120억원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