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게임일반
카카오게임즈, '테라 클래식' 정식 출시
'엘린' 비롯한 원작 캐릭터 등장…PvP 콘텐츠도 풍성
2019년 08월 13일 오후 12:0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란투게임즈(대표 양성휘)에서 개발한 모바일 게임 '테라 클래식'을 정식 출시했다고 13일 발표했다.

테라 클래식은 2011년 출시한 유명 온라인 게임 '테라'의 모바일 후속작이다. 지난달 18일부터 진행된 사전예약에는 200만명 이상이 참여했다.

이 게임은 PC MMORPG를 연상시키는 방대한 오픈필드와 전투의 묘미를 살린 길드 콘텐츠를 내세웠다. 테라의 대표 캐릭터라 할 수 있는 '엘린'을 비롯해 '휴먼', '하이엘프' 등 주요 종족을 테라 클래식만의 캐릭터로 다듬었다.

이와 함께 '바하르 유적', '뼈 동굴' 등 성장 재료 및 장비를 획득할 수 있는 유적 던전과 파티 콘텐츠인 '시련의 폭풍', '드래곤 둥지', '원정' 등 방대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3대3으로 진행할 수 있는 PvP 콘텐츠 '명예의 아레나' 와 10명이 서로 싸우는 '용맹의 전장' 등 다양한 전투가 준비돼 있다.

테라 클래식은 카카오게임,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등을 통해 무료로 다운로드해 즐길 수 있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