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구하라, 남친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 예정…소속사 "확인 중"
출석 일정 잡아 조사받을 예정
2018년 09월 13일 오전 10:3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가수 구하라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3일 오전 0시30분쯤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구하라가 남자친구를 폭행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구하라는 남자친구가 결별을 요구하자 격분해 그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당사자와 연락해 출석 일정을 잡아서 조사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구하라의 소속사는 정확한 상황 파악을 위해 구하라와 연락을 시도하고 있지만 아직 연락이 닿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앞서 구하라는 지난 5일 수면장애와 소화불량으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6일 퇴원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