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오피니언
아이뉴스24 홈 프리미엄 엠톡 스페셜 콘퍼런스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오피니언 홈 데스크칼럼 기자칼럼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블로그캐스트 기업BIZ
Home > 오피니언 > 기자의 눈
[톱뉴스]
[강민경] 단골맞이 나선 스마트폰 시장
골수 팬 겨냥하는 갤노트8·아이폰 상륙
2017년 09월 15일 오후 22:1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강민경기자] 스마트폰 시장이 단골맞이에 한창이다.

'노트 팬'을 겨냥한 갤럭시노트8이 15일 국내 출시됐다. 이날 서울 곳곳의 유통점에서 만난 구매자 중 대부분은 갤럭시노트4·5 등 같은 시리즈 제품을 사용하고 있었다. 구매 사유를 물으니 "S펜의 사용성을 포기할 수 없다"는 답이 많았다.

갤럭시노트8은 역대 갤럭시노트 시리즈 중 가장 공략 대상이 명확하다. 충성 고객이다. 언팩 행사 분위기도 전작과는 달랐다. 갤럭시노트7이 '최고의 패블릿'을 표방했다면 갤럭시노트8은 '노트 팬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을 지향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5월 갤럭시노트 시리즈 사용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이 중 85%는 갤럭시노트7이 발화 사태를 겪은 이후에도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사용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회사가 제품의 소구 대상을 '노트 팬'으로 선택하고 이에 집중하게 된 계기다.

오는 10월에는 갤럭시노트보다 팬층이 넓은 제품이 한국에 상륙한다. 애플의 아이폰이다. 애플은 아이폰8과 아이폰8플러스, 아이폰X로 구성된 3중대로 교체수요를 노리고 있다. 화면 크기도 4.7인치(아이폰8), 5.5인치(아이폰8플러스), 5.8인치(아이폰X)로 다양하다.

이번에 애플은 '시간차 공격'을 감행한다. 먼저 아이폰8 시리즈로 1차전을 벌인 뒤 아이폰X로 2차전을 펼친다. 국내 출시 시기는 각각 10월과 12월께로 예상되고 있다.

이동통신사 선택약정할인율이 25%로 상향된 가운데, 단말기 지원금 상한제가 내달 1일부로 폐지된다. 시장 환경이 불확실한 상황에서 어떤 집이 가장 단골을 많이 끌어모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강민경기자 spotlight@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칼럼 기자의 눈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박서기의 Next Big Thing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기자 칼럼 최신뉴스
[민혜정]엣지 없는 과방위 국감쇼
[윤채나]고성·막말 뺀 국감은 앙꼬 없는 찐빵..
[김나리]제2의 셀트리온은 없어야 한다
[도민선] 통신비 인하? 꼼꼼히 따져볼 때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엣지 없는 과방위 국감쇼
[윤채나]고성·막말 뺀 국감은 앙꼬..
[김나리]제2의 셀트리온은 없어야 한..
[이성필의 'Feel']얼마나 많은 지도자..
[도민선] 통신비 인하? 꼼꼼히 따져..
프리미엄/정보
인텔, 자율주행차 시장 주도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