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오피니언
아이뉴스24 홈 프리미엄 엠톡 스페셜 콘퍼런스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오피니언 홈 데스크칼럼 기자칼럼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블로그캐스트 기업BIZ
Home > 오피니언 > 기자의 눈
[톱뉴스]
[이영웅] 대한민국 정치꾼들의 원칙없는 처세술
2017년 05월 03일 오전 06: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이영웅기자] "질서있는 승리가 어려우면 질서있는 패배가 낫다"

정치권에서 자주 인용되는 '질서있는 패배론'이다. 지더라도 질서와 원칙을 지켜야만 위기를 다시 기회로 만들 수 있다는 것이다. 대표적으로 노무현 전 대통령은 현역 지역구인 종로를 버리고 지역주의가 강한 부산에서 패배를 선택했다. 지역주의 타파라는 질서와 원칙을 지키기 위해서였다.

하지만 패배를 두려워해서 질서와 원칙을 내팽개친 정치꾼들도 있다. 비(非) 유승민계로 분류되는 국회의원 13명이 2일 바른정당을 집단 탈당했다. 이들은 홍준표 후보를 지지하며 자유한국당으로의 복당을 선언했다.

이들의 원칙없는 처세술에 정치권 안팎에서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이들은 지난해 말 위기에 처한 보수를 살리겠다며 '진짜보수'라는 기치를 꺼내 들고 바른정당을 창당했다. 그러면서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도 동참했다.



심지어 이들은 창당대회에서 무릎을 꿇고 대국민 사과까지 했다. 이들은 "대통령의 헌법 유린과 법치훼손은 대한민국을 절망에 빠뜨렸고 새누리당을 바로 세우고자 했지만 실패했다"며 "국정농단 사태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며 보수를 재건하는데 앞장서겠다"고 호소했다.

하지만 보수를 재건하겠다는 이들의 원칙은 석달도 안돼 허상으로 돌아갔다. 유승민 후보의 지지율이 낮다는 이유에서다. 당원과 함께 선출한 후보를 흔들고 탈당을 감행한데 이어 국정농단 세력으로 규정한 한국당에 복귀한 것은 민주주의의 원칙과 기본을 망각한 무책임한 처사다.

정치적 명분조차 찾기가 어렵다. 한국당 내에는 여전히 친박 세력이 다수를 이루고 있다. 또한 홍준표 후보는 박 전 대통령의 건강이상설까지 퍼뜨리며 탄핵에 반대했던 보수층 표심잡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

이들의 해명은 더욱 기가 막힌다. 이들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친북좌파 패권세력의 집권은 막아야 한다"며 "보수 대통합을 요구하는 국민적 염원을 외면할 수 없었다"고 주장했다. 지지율을 빌미로 보수통합을 위해 재탈당한다는 것은 '정치철새'라는 비판을 가리기 위한 궤변일 뿐이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이날 취재진들은 "친박 8적과 손잡을 수 있습니까?",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입장은 변함없나요?", "새누리당을 나올 때와 지금 탈당, 뭐가 다릅니까?" 등 날카로운 질문을 쏟아냈다. 하지만 어느 누구도 이에 대해 명확한 답을 내놓지 못했다.

박 전 대통령 탄핵 대열에 동참하고 최순실 국정농단 청문회에서 진실 규명을 위해 열정을 보였던 행동이 한낱 위선이었는지 되묻지 않을 수가 없다. 유권자들은 대의명분을 내팽개친 정치꾼들의 살기 위한 몸부림을 분명히 기억할 것이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칼럼 기자의 눈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강은성의 CISO 스토리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기자 칼럼 최신뉴스
[김다운]문자살포, 주가조작에 동참하는 개미들
[문영수]'엔씨소프트다운' 엔씨소프트 돼야
[이영은] '2030년 디젤차 퇴출'은 바람직한 대책..
[장유미]하림 때문에 퇴색된 '나폴레옹 도전 정..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다운]문자살포, 주가조작에 동참하..
[문영수]'엔씨소프트다운' 엔씨소프트..
[이영은] '2030년 디젤차 퇴출'은 바람..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그리움, 일렁이..
[유재형]고리 1호기, 진짜 폐쇄는 이제..
프리미엄/정보
구글 웨이모, 700억달러 회사로 성장할..
애플, 스마트 스피커 시장서 성공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7 MCS
MCN 특강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