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오피니언
아이뉴스24 홈 프리미엄 엠톡 스페셜 콘퍼런스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오피니언 홈 데스크칼럼 기자칼럼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블로그캐스트 기업BIZ
Home > 오피니언 >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들리나요, 내 눈물
2017년 11월 28일 오후 13:1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들리나요, 내 눈물

슬픔의 물이 가슴 한켠에 고이면
그것을 몸 밖으로 배출해야 한다.그러지 않고 계속 가슴 안에 담아두면
그 부위가 헐고 짓무르고 쓰라리고
끝내는 몸 전체가 썩고 만다.

가슴 밖으로 내보내야 한다.
그렇다고 처음부터 눈물을 내보낼 순 없다.
눈물을 보이는 순간,
그대가 얼마나 당황할까,
그대가 얼마나 부담스러워할까.

그래서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조금 힘들다고 말을 건네고
앞으로 어떻게 하면 좋을까 하고 눈빛을 보내고
잠시 기대어도 좋으냐고 몸을 기울여본다.

그러자 그대가 귀를 막았고,
그대가 외면했고, 그대가 한걸음 물러났다.

아,
좋을 때만 좋은 사이였구나.

그대에게 눈물을 보이지 않은 게
어쩌면 잘한 일이라고, 잘된 일이라고
끄덕이며 가슴을 천천히, 천천히 쓸어내렸다.
손바닥이 흥건하게 젖었다.

혼자 우는 밤이다.

김이율(dioniso1@hanmail.net)
「잘 지내고 있다는 거짓말」, 「가슴이 시키는 일」 등의 베스트셀러를 펴냈으며 현재는 <김이율 작가의 책쓰기 드림스쿨>에서 책을 펴내고자 하는 이들을 위해 글쓰기 수업을 하고 있다.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칼럼 기자의 눈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한상기의 테크프론티어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오피니언 전체 최신뉴스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랙' 논란..
[민혜정]개인방송 '숟가락 얹기 식' 규제 안된다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접어야 할..
[도민선] '조직강화' 바람몰이 나선 방통위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NOW 도쿄]일본, '월드컵 가..
[이성필의 NOW 도쿄]걱정이 필요 없..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
[민혜정]개인방송 '숟가락 얹기 식' 규..
[이성필의 NOW 도쿄]북한, 그라운드 안..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