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오피니언
아이뉴스24 홈 프리미엄 엠톡 스페셜 콘퍼런스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오피니언 홈 데스크칼럼 기자칼럼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블로그캐스트 기업BIZ
Home > 오피니언 >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톱뉴스]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수백 번 중얼거리며
2017년 10월 24일 오전 11:3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수백 번 중얼거리며

우주 천체들이 서로 당기고 밀치는
만유인력에 의해 결합하기도 하고 떨어져있기도 하면서
질서를 유지한다고 누군가가 말했다.

그 질서라는 것은
두 물체 사이의 거리가 다소 차이가 있을 뿐
영원히 떨어지지는 않는다는 얘기이기도 하다.

그런데 사람의 인연에는
만유인력이 작용하지 않는 듯하다.

밀고 당기고
멀어지고 다시 가까워지고,
그런 질서가 절대적인 건 아니다.

이별,
끝,
마침표가 있다.

그도 그랬다.
등을 보인 그 밤 이후,
다시 그의 앞면을 보지 못했다.

나머지 한 사람은
여전히 그의 등을 바라보며 달빛에 젖어든다.

만유인력의 법칙
만유인력의 법칙
만유인력의 법칙...

수백 번 가슴 가득 중얼거리며,
내일도 저녁달로 서 있다.

김이율(dioniso1@hanmail.net)
「잘 지내고 있다는 거짓말」, 「가슴이 시키는 일」 등의 베스트셀러를 펴냈으며 현재는 <김이율 작가의 책쓰기 드림스쿨>에서 책을 펴내고자 하는 이들을 위해 글쓰기 수업을 하고 있다.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칼럼 기자의 눈 전문가기고 연재물 스페셜칼럼 강은성의 CISO 스토리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오피니언 전체 최신뉴스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안된다
[윤채나] 초유의 수능 연기, 위기를 기회로
[김나리]코스콤 노조가 "CEO 리스크 못참겠다"는..
[기고] 2017년 비식별 동향과 분석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김동현의 NOW 도쿄]"최재훈은 어디 있..
[윤채나] 초유의 수능 연기, 위기를 기..
[이성필의 'Feel']홍명보·박지성, 韓..
프리미엄/정보
유튜브, 알파벳의 성장 촉매제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2017 DCC

.